기사 메일전송
쿠바 연료탱크서 화재…3개째 화염 휩싸여 박영숙
  • 기사등록 2022-08-09 09:45:02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쿠바 해안 연료 저장시설에서 발생한 화재가 번지고 있다.


쿠바 정부는 현지시각 8일 트위터를 통해 "(불붙은) 두 번째 탱크에서 흘러나온 연료 탓에 세 번째 탱크에서도 불이 났다"며 "새벽 사이 상황이 악화했다"고 전했다.


쿠바 수도 아바나에서 동쪽으로 약 100㎞ 떨어진 마탄사스의 연료 저장시설에서 현지시각 5일 밤 불이 났다.


원유와 휘발유, 디젤을 저장하던 이곳 8개의 연료 탱크 중 한 곳이 벼락을 맞았기 때문이다. 이튿날 옆 탱크에도 불이 옮겨붙었고 몇 차례 폭발도 동반됐다.


이번 화재로 지금까지 최소 1명이 숨지고 소방대원 17명이 실종됐으며 125명이 다쳤다.


쿠바 소방당국은 물론 멕시코와 베네수엘라에서 온 지원 인력까지 가세해 물대포와 헬리콥터 등을 동원해 진화에 나섰지만, 나흘째 불길은 잡히지 않고 있다.


탱크에서 기름이 계속 새어 나오는 데다 검은 연기가 현장을 온통 뒤덮어 진화에 어려움을 더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096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통합의학박람회와 천관산 억새 볼거리 풍성 ‘가을을 정남진장흥"’에서
  •  기사 이미지 가을 정취 물씬~ 정읍으로 떠나는 구절초 여행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인성교육 선두에서다'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