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갤러리 미쉘, 박재희 작가 초대전 '광야: 부르심과 인도하심으로'... 성황 - Artist Rose(박재희 작가), 갤러리미쉘 7월 30일 ~ 9월 3일 초대전. 추현욱 사회2부 기자
  • 기사등록 2022-08-04 16:40:17
기사수정



국내 권위있는 갤러리 중에 하나인 미쉘 갤러리(관장 권보경)는 7월 30일 부터 9월 3일까지 박재희 작가(Artist Rose 닉네임)의 '광야: 부르심과 인도하심으로'를 테마로 한 초대전을 갖는다고 4일 밝혔다.


 

박재희 작가는 작품을 통해 "너른 광야에서 인생의 종착지를 찾고자 하는 사람들을 위해 공감과 위로를 나누어주며 인생의 나침반과 같은 역할이 되고자하는 바람을 담았다."며,  "광야는 인생 여정의 장으로 사막같이 표현하고 Deep Blue 색으로 나타내는 특별한 의미가 숨어져 있다."며 작품마다 의미를 부여했다고 말했다.

 

광야에서 보는 하늘로, 광야에서 꼭 필요한 생명수인 오아시스 안의 물로, 우리가 살면서 꼭 필요한 소금 같은 삶이 외치는 의미를 담아 신이 보이는 광야 만큼 또 다른 광야로 볼 수 있는 드넓은 바다로도 표현했다.




또한 박 작가는 누구나 한 번 살다가는 삶 속에서 한 줄기 소망의 빛을 바라보며 광야에서의 삶에서 축복의 땅으로 무사히 안착할 수 있는 삶으로 통과하길 바라며 "오늘도 수행하는 마음으로 작업을 한다"고 말했다.

 

지난 2012년 제8회 대한민국평화예술제 서양화 부문 특선 수상으로 두각을 나타낸 박재희 작가는 2015년도 이후로 초대개인전 6회, 국내/해외 단체전 17회 등 길지 않은 시간이지만 활발한 작품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한편, 박재희 작가는 연세대학교 생활환경대학원 디자인경영을 졸업한 이학박사이며 '아트콜라보를 통한 아티스트의 퍼스널 마케팅'이란 주제로 국내 최초 아티스트 관점에서 논문을 발표했었다.

 

김종근 미술평론가는  "그녀(박재희 작가)가 사용하는 색채의 다양한 하모니와 구성력도 그녀가 지향하는 작업의 방향을 밝게 하고 있다. 따뜻하면서 균형 잡힌 서정적인 색깔로 회화의 품격을 보유하고 있는 측면에서 더욱 그 기대감이 증폭된다."라고 평한 바 있으며, 작품의 배경에는 작가의 인성과 가족과의 소통 그리고 신에 대한 진실한 믿음이 바탕이 되고 있다고 박재희 작가의 장래성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 박재희 작가(사진제공_박재희)



나아가는 행보를 나타내는 것 같다.
아무것도 모른 채 내가 도착할 곳을 찾는 인생의 나침반이 있다면 그것은 내가 마지막으로 정착할 곳을 방문 하기 위한 유일한 도구 일 것이다.
인생의 광야에서 어떤 이의 부르심, 인도하심이 인생의 유일한 나침반이 되어 나아가는 것이 지혜일 것임을 다시 한 번 되내여 본다.
현재 그러한 내 인생의 여정 안에 깊은 묵상이 필요한 단계에서 이러한 나와 같은 상황에 놓여진 분들에게 공감과 위로를 나누며 힘이 되어주고 싶다.
광야에서의 삶,
그것은 비록 쉽지 않지만 그 광야를 잘 통과하여 축복의 땅으로 들어가는 소망으로 인내하며 살아내는 우리가 되길 바래보며 그려낸 작업들을 선사한다.
여기서 광야는 인생 여정의 장으로 사막같이 표현하고 Deep Blue색으로 나타내는 특별한 의미가 숨어져 있다.
-광야에서 보는 하늘로
-광야에서꼭 필요한 생명수인 오아시스 안의 물로
-우리가 살면서 꼭 필요한 소금 같은 삶이 되자는 의미를 담아 산이 보이는 광야 만큼 또 다른 광야로 볼 수 있는 드넓은 바다로도 그려보는 코드로 설정하며 작품마다 의미를 부여하며 메세지를 그려내고 있다.
누구나 한 번 살다 가는 삶 속에서 한 줄기 소망의 빛을 바라보며 광야에서의  삶에서 축복의 땅으로 무사히 안착할 수 있는 삶으로 통과하길 바라며 오늘도 수행하는 마음으로 작업을 한다.
힘들어 하지 말라고
낙담하지 말라고
힘 내라고
이제 거의 다 왔다고
축복을 향해
끝까지 해 내라고 말이다.
-박재희 작가 노트 중에서-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9067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통합의학박람회와 천관산 억새 볼거리 풍성 ‘가을을 정남진장흥"’에서
  •  기사 이미지 가을 정취 물씬~ 정읍으로 떠나는 구절초 여행
  •  기사 이미지 '장흥군 인성교육 선두에서다'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