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해변 장박텐트로 북구 강동산하해변 물놀이장 개장 연기 - 당초 11일에서 18일로 변경...장박텐트 자진철거 협조 요청 권혁진 기자
  • 기사등록 2022-07-02 01:03:21
기사수정



(뉴스21통신/권혁진기자) = 울산 북구는 해변 장박텐트로 인해 강동산하해변 물놀이장 설치가 늦어지면서 당초 예정했던 개장일보다 일주일 늦은 7월 18일 물놀이장을 개장한다고 1일 밝혔다.


북구는 여름 휴가철 산하해변을 찾는 방문객의 안전한 물놀이를 위해 매년 문화쉼터 몽돌 앞 공유수면에서 물놀이장을 운영했으나 코로나19로 중단했다가 3년 만에 다시 운영하기로 하고 설치를 준비해 왔다. 하지만 물놀이장 설치 구역 내 장박텐트로 인해 설치에 차질을 빚었고, 결국 개장을 늦추기로 결정했다.


북구 관계자는 "장박텐트에 계고장과 자진철거 안내문을 붙이는 등 빠른 철거를 위해 노력했지만 시간이 많이 소요돼 결국 물놀이장 설치가 늦어지게 됐다"며 "공유수면은 모두가 함께 이용하는 곳이니 만큼 공유수면 이용에 시민 여러분의 협조를 부탁드리고, 장박텐트를 조속히 자진철거해 달라"고 말했다.


북구는 오는 3일까지 장박텐트 자진철거를 유도하고, 그 이후에는 장박텐트를 강제로 철거한 후 오는 15일까지 물놀이장 설치를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강동산하해변 물놀이장은 조립식수영장 3곳, 유아풀, 페달보트 수영장, 워터축구장, 워터슬라이드 2곳, 짚스카이 등 놀이시설을 비롯해 의무실과 수유실, 탈의실, 샤워장 등 부대시설도 설치해 물놀이 이용객에게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


물놀이장은 16일과 17일 시범운영을 거쳐 18일부터 8월 23일까지 운영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819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정읍시, 제15회 정읍 구절초 꽃축제 연계‘음식·농특산물 품평회’ 가져
  •  기사 이미지 굳바이22 ” 정남진 장흥 물축제,
  •  기사 이미지 ‘얼오브샌드위치’ 무서운 행보...대구 동성로점 입점 확정!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