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美, 트레일러 밀입국 참사 운전자 마약 검출 장은숙
  • 기사등록 2022-07-01 17:25:13
  • 수정 2022-07-01 17:40:39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미국 텍사스에서 이민자 53명의 목숨을 앗아간 밀입국 트레일러의 운전사가 당시 마약에 취한 채 차를 몬 것으로 밝혀졌다.


당시 트레일러 안에선 멕시코 등 중남미 출신 불법 이민자들이 질식해 쓰러진 채 발견됐다. 시신은 48구가 발견 됐고 이후 병원으로 이송된 환자 중 5명이 더 숨졌다.


로이터통신은 현장에서 체포된 트레일러 운전사 45살의 호메로 자모라노의 체내에서 메스암페타민, 이른바 '필로폰'이 검출됐다고 보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816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국립 익산 치유의 숲’ 실시설계 최종보고...23년 준공 추진
  •  기사 이미지 무더위도잊은 농촌봉사활동
  •  기사 이미지 「건설기계관리법」 개정 과태료 금액 최대 300만원으로 향상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