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콜롬비아 투우 경기장 붕괴…최소 5명 사망 박영숙
  • 기사등록 2022-06-27 09:42:39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콜롬비아에서 현지시각 26일 투우 경기 도중에 관중석이 무너지면서 최소 5명이 숨졌다.


콜롬비아 언론은 이날 수도 보고타 남서쪽의 톨리마주 에스피날에서 경기 도중 나무 관중석 여러 개가 무너져 지금까지 5명이 숨지고 60명 이상이 다쳤다며 사상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사고 당시 경기장에선 관중이 참여하는 콜롬비아 전통 투우인 '코랄레하'가 열리고 있었다.


코랄레하는 이전에도 일반인 부상이 속출하고 동물을 학대한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구스타보 페트로 콜롬비아 대통령 당선인은 사고 당시의 드론 영상을 트위터에 올리고 "부상자들이 무사하길 바란다"며 "사람이나 동물의 죽음을 수반하는 쇼를 더는 허용하지 말라고 지방 정부에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769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국립 익산 치유의 숲’ 실시설계 최종보고...23년 준공 추진
  •  기사 이미지 무더위도잊은 농촌봉사활동
  •  기사 이미지 「건설기계관리법」 개정 과태료 금액 최대 300만원으로 향상
리조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