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미 미사일 실사격 ‘맞대응’ - 한미 공동으로 대응한 건 4년 10개월 만 조기환
  • 기사등록 2022-05-26 09:43:05
  • 수정 2022-05-26 10:04:34
기사수정

▲ [SHUUD.mn=뉴스21 통신.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합동참모본부는 어제(25일) 북한이 오전 6시와 6시 37분, 그리고 6시 42분쯤 평양 순안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을 1발씩 쏴 모두 3발의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의 3번째 탄도미사일이 포착된 뒤 약 3시간 40분쯤 지나 한미 군 당국이 도발 원점과의 거리를 감안해 대응 사격을 실시했다.


북한의 탄도미사일이 포착된 이후 한미 군 당국은 맞대응에 나선 것이다.


이번처럼 한미가 연합으로 대응 사격을 한 건 2017년 7월 이후 4년 10개월 만이다.


합참은 한미 연합으로 오늘 오전 10시 20분쯤 현무-II와 에이태큼스(ATACMS) 지대지 미사일을 각 1발씩 동해상으로 실사격했다고 설명했다.


또, 원인철 합참의장과 폴 러캐머라 연합사령관이 화상 회의를 통해 상황을 공유하고, 한미 연합 방위태세를 굳건히 할 것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북한의 도발 동향을 미리 파악하고, F-15K 전투기 30여 대에 완전무장을 실어 활주로에 전개하는 ‘엘리펀트 훈련’을 실시했다고 전했다.


합참은 "북한이 스스로 국제 사회에 약속한 발사 유예를 또다시 파기"했다며, "유엔 안보리 결의에 대한 위반이자 도발"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570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갤러리아트 14, 이태희 "마음의 풍경" 초대전 개최
  •  기사 이미지 장흥군 공무원이달라져 희망이보인다
  •  기사 이미지 장흥군, 2022년 군민안전보험 확대 시행
사랑 더하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