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청와대 영빈관·춘추관 내부 오늘부터 국민 개방 - 춘추관 포토존도 마련 조기환
  • 기사등록 2022-05-23 10:04:16
기사수정


▲ 사진=청와대



오늘(23일)부터 청와대 영빈관과 춘추관 등 건물 내부도 국민들에게 개방된다.


문화재청은 청와대국민개방추진단을 설치해 오늘부터 대통령실 등으로부터 위임받은 청와대 권역과 시설개방 관리업무를 맡는다.


지난 10일부터 일반에 공개된 청와대는 그동안 건물 내부는 공개되지 않았지만 국빈을 위한 만찬 등 공식행사장으로 사용됐던 영빈관과 대통령의 기자회견 장소이자 출입기자들이 상주하던 춘추관의 내부가 정비되면서 이번에 추가 공개하게 됐다.


외국 국빈들을 위한 공식행사나 연회가 열리던 영빈관 1층 홀에서는 관람객들이 자유롭게 거닐며 영빈관의 역사가 소개된 전시 패널들을 관람할 수 있다.


각종 국정 현안의 언론 발표장소이자 청와대 기자회견장이던 춘추관 1층에서는 관람객이 직접 대변인 체험을 할 수 있는 포토존(촬영구역)이 마련됐고, 2층에서는 정부정책을 발표하던 브리핑실을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854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갤러리아트 14, 이태희 "마음의 풍경" 초대전 개최
  •  기사 이미지 장흥군 공무원이달라져 희망이보인다
  •  기사 이미지 장흥군, 2022년 군민안전보험 확대 시행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