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출 604억달러…사상 첫 600억달러 벽 돌파 안남훈
  • 기사등록 2021-12-01 15:32:07
기사수정



▲ 사진=부산신항 야적장 / 한겨레 자료사진



우리나라 수출이 월간 기준 사상 처음으로 600억달러를 돌파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일 지난달 수출액이 작년 동기 대비 32.1% 증가한 604억40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무역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1956년 이래 월간 기준 최대 규모다. 이전 최고치는 지난 9월 기록한 559억2000만달러였다.


문승욱 산업부 장관은 “무역 역사상 처음으로 월 수출 600억달러대에 진입하면서 (연간) 수출 7천억달러 시대를 향한 첫걸음을 내딛었다”고 평가했다.


일평균 수출은 지난해 11월보다 26.6% 증가한 25억2천만달러를 기록했다. 일평균 최고 기록인 지난 9월의 26억6천만달러보다는 적다. 11월 조업일수는 24.0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0일, 전달보다는 2.5일 많았다.


산업부는 “지난해 11월은 수출이 (전년 대비) 3.9% 증가하며 13개월 연속 증가로 이어진 첫달이었음을 고려할 때 (올 11월 실적은) 코로나19 기저효과를 뛰어넘는 상승세”라고 분석했다.


올해 수출액과 무역 규모 모두 연간 기준 사상 최대 수준에 이를 것으로 산업부는 전망하고 있다. 올해 1~11월 누적 수출액은 5838억달러, 무역액은 1조1375억달러에 이른다. 연간 기준 수출, 무역액 역대 최고치는 2018년의 6049억달러, 1조1401억달러이다. 1~11월 수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견줘 26.6% 늘어난 수준으로, 2010년 1~11월(28.6%) 이후 11년 만에 가장 높은 증가율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7225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정읍시, 제15회 정읍 구절초 꽃축제 연계‘음식·농특산물 품평회’ 가져
  •  기사 이미지 굳바이22 ” 정남진 장흥 물축제,
  •  기사 이미지 이영실 작가 초대전 ‘도자기, 꽃 그리고 자연’...살롱드가벵양 갤러리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