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곡-소사선 전철 '한강하저 터널' 개통 추현욱 사회2부 기자
  • 기사등록 2021-11-12 16:01:17
기사수정
고양시는 12일 서울시 개화동과 고양시 행주내동 사이의 한강 하저 2.7km 구간이 쉴드TBM공법으로 개통됐다고 밝혔다.

쉴드TBM이란 대형 원통형 날을 회전시켜 수평으로 굴을 뚫은 다음 콘크리트 구조물로 터널을 만드는 공법으로, 발파 공법과 달리 소음, 진동, 분진 등을 최소화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총 1조5천767억원을 들여 18.3km를 연장하는 이 사업에서 가장 어려운 공사가 적기에 마무리됨에 따라 대곡-소사선이 2023년 1월 예정대로 개통될 수 있을 것으로 고양시는 전망했다.

고양시는 대곡-소사선 개통 시기에 맞춰 이 노선을 일산역까지 연장하는 사업도 끝낼 계획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향후 탄현역까지 연결하고, 서해선과 경의선을 연결하는 간선철도망 체계를 구축하여 시민들의 교통편의 증진에 기여할 것이다."며,

"고양시는 일산 소사선, 인천 2호선 등 2개의 횡축 철도를 확보함으로써 사통팔달의 교통요충지로 거듭날 것이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7109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김완규 국민의힘 고양시의원, 모라도마을을 언급하며 고양시장의 희망고문 지적
  •  기사 이미지 파주시, ‘교하중앙공원 시설개선안’주민 의견 설문조사 실시
  •  기사 이미지 박정·윤후덕 의원, ‘파주 군사시설 보호구역 축구장 약 700배 면적 해제’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