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주먹구구 경기도 소화전 보호대, 통일된 디자인으로 옷 갈아입는다 -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소화전 보호대 설치 운영 개선방안 마련 - 황색 및 적색 혼용, ‘일자형’ ‘ㄱ자형’ 두 가지 형태로 간소화 추현욱 사회2부 기자
  • 기사등록 2021-10-24 12:50:10
기사수정


각양각색 디자인과 색상으로 통일성이 없었던 경기지역 소화전 보호대가 경기도 대표 상징물( )을 활용한 하나의 디자인으로 탈바꿈한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소화전 보호대의 색상과 형태를 통일된 디자인으로 설치하는 내용의 소화전 보호대 설치 운영 개선방안을 마련했다고 24일 밝혔다.

소화전 보호대는 차량 추돌 파손 우려가 있는 곳 등에 소화전을 보호하기 위해 설치한다. 경기지역 소화전은 총 3944개소로, 소화전 보호대는 21,071개소에 설치돼 있다.

새롭게 탈바꿈하는 소화전 보호대는 색상은 황색 및 적색 혼용으로 하고, ‘일자형자형등 두 가지 형태로 간소화할 계획이다. 특히 소화전 보호대 상부에 경기도 대표 상징물(BIBrand Identity)을 부착한 점이 특징이다. 경기도 BI가 아닌 일선 시BI나 심벌도 부착이 가능하다. 소화전 보호대에 경기도나 일선 시군 상징물을 부착해 소속기관을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하고, 반사 테이프를 활용해 눈에 잘 띄게 할 계획이다.

지금껏 소화전 보호대 디자인에 대한 별도의 기준이 없는 탓에 색상과 디자인이 제각각으로 운영돼 도시미관을 저해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도 소방재난본부는 앞으로 한국토지주택공사(LH)경기주택도시공사(GH) 등과 택지개발 협의 시 소화전 및 소화전 보호대 설치 운영 방안을 준수해 줄 것을 협조할 방침이다.

권용성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재난대응과장은 색상과 형태가 제각각이었던 소화전 보호대에 통일된 가이드라인을 설정해 보다 깔끔하고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소방서와 지자체간 협조를 통해 새로운 옷을 입는 소화전 보호대의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697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박정 의원, 6년 연속 국정감사 우수의원 선정
  •  기사 이미지 주택금융공사, 2021 주택금융 컨퍼런스 개최
  •  기사 이미지 롯데백화점 동탄점서 전남 농수산물 직거래장터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