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외국인근로자 코로나 검사...2,553명 전원 음성 판정! - 외국인 근로자 고용 사업장 내 외국인 근로자 2인 이상 코로나19 진단검사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1-03-03 15:40:45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시가 222()부터 31()까지 시행한 외국인 근로자 고용사업주 대상 사업장 내 외국인 근로자 2인 이상 코로나19 진단검사행정명령으로 총 2,553명의 진단검사 실시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대구시는 최근 경기도 남양주시 및 충남 아산시 소재 사업장 내 외국인 근로자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외국인 사업장 내 집단감염 사전 차단 및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외국인 고용 사업주에 대한 외국인근로자 코로나19 진단검사조치 행정명령을 시행했다.


한편 관내 외국인고용 854개 사업장에 우편 및 전화로 진단검사를 독려했으며, 산업단지 내 외국인 밀집지역은 직접 방문해 진단검사 홍보 및 실태 점검을 실시했다.


또한 대구시는 유관기관, 협회, 센터 등과 협조를 통해 외국인 근로자 사업장 내 3(밀집밀접밀폐) 작업환경 및 공용공간 점검, 유증상자 모니터링, 마스크 착용거리두기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지속적으로 확인할 계획이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선제적인 이번 행정명령으로 최근 발생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 집단감염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은 다소 해소되었으나,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업장 내 방역수칙 홍보 및 점검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을 위하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4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5139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기사 이미지 논산 관촉사
  •  기사 이미지 고창 청보리
  •  기사 이미지 가평 아침 고요 수목원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