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구시, 공공건설현장 방역관리 대대적 긴급점검! - 2월 23일부터 185개소 외국인 근로자 관리 실태 및 특별점검 유재원 대구취재본부장
  • 기사등록 2021-02-23 18:49:25
기사수정

(대구=뉴스21통신) 유재원기자 = 대구시는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대규모 사업장의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함에 따라 223일부터 32일까지 외국인 근로자 관리 상태 등 지역 내 공공건설현장에 대해 전반적인 방역관리 실태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대상은 관내 공공건설현장 185개소이며, 주요 점검내용은 현장 출입 근로자의 코로나19 증상 확인, 방역관리자 지정 및 감염예방 보건교육 실시, 비상연락체계 구축, 특히 외국인 근로자 관리 실태 등 방역수칙의 전반적인 준수 여부이다.


점검 결과 미비한 사항은 현지 시정을 통해 즉시 개선하도록 하고, 특히 방역의 사각지대에 놓이기 쉬운 외국인 근로자에 대해서는 현장 관리 책임자를 통해 각별한 관리를 당부할 계획이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이번 특별 실태점검을 통해 건설현장의 방역안전 관리를 철저히 하겠다.”, “사업주 및 현장 근로자분들께서도 방역수칙 준수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4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508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양주시,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과태료 상향 홍보 나서
  •  기사 이미지 양주시,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  기사 이미지 의정부시, 청년기본소득 3월 2일부터 신청
펜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