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과기부, 21년도 소프트웨어기술금융지원 사업 공모 안남훈
  • 기사등록 2021-02-23 12:09:41
기사수정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중소 소프트웨어(SW) 기업들이 우수 소프트웨어 기술을 사업화할 수 있도록 ‘SW기술가치 확보 및 사업화 지원’ 사업을 2월 24일(수)부터 공고한다고 밝혔다.


본 사업은 ‘15년부터 과기정통부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기술보증기금과 함께 개발한 소프트웨어에 특화된 기술가치평가모형을 바탕으로 소프트웨어 기업들에게 기술금융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유형 자산 위주인 타 제조업과 달리 무형의 기술이 중심인 소프트웨어 기업들은 이를 자산으로 인정받기 어려워 금융기관으로부터 금융 서비스를 받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본 사업은 이를 해소하기 위한 사업으로, SW기술가치평가를 통해 ’1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75개 기업에 대한 투자 참고용 보고서(총 가치평가액 약 530억원) 및 350개 기업에 대한 대출 보증서(총 보증액 약 790억원)를 발급한 바 있다.


금년에는 총 110개 중소 소프트웨어 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는 ① 투자 참고를 위한 기술가치평가 및 투자유치 컨설팅(10건) ② 대출 보증을 위한 기술가치평가(100건)를 지원하며, 대출 보증 지원 대상 중 35건은 기술보증기금의 AI기반 특허평가시스템을 활용하여 평가기간을 단축한(기존 : 4주 → 1주) 패스트트랙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김정삼 소프트웨어정책관은 “코로나19로 나타난 비대면 사회의 핵심은 소프트웨어이며, 소프트웨어의 경쟁력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소프트웨어 기업들이 우수 기술 자산을 유동화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소프트웨어를 육성하기 위한 정책을 적극 추진함으로써 성공적인 디지털 뉴딜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신청접수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www.nipa.kr), 기술보증기금(www.kibo.or.kr)을 통해 이루어지며 투자 지원 사업(SW기술가치평가)는 2월 24일~3월 12일까지, 대출 지원 사업(SW IP평가보증, SW IP패스트보증)은 2월 24일부터 상시접수로 진행될 예정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21tongsin.co.kr/news/view.php?idx=15077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양주시,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과태료 상향 홍보 나서
  •  기사 이미지 양주시,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  기사 이미지 의정부시, 청년기본소득 3월 2일부터 신청
역사왜곡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